• 최종편집 2019-12-12(목)

양평군립미술관 가을프로젝트, 도큐멘트(DOCUMENT)展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양평,  전시포스터.jpg

 

- 2019.10.11.-11.17. / 양평군립미술관 -

 

[양평=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양평군립미술관은 2019 미술여행-3,가을프로젝트 '양평신화찾기-3' 전시를 10.11.-11.17.까지 군립미술관 전관에서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올해로 3번째 개최되는 ‘양평신화찾기’展은 양평에서 창작활동을 해온 작가를 찾아내어 작가의 감성과 정신을 함축하여 보여주고자 <도큐멘트 (DOCUMENT)>란 타이틀로 결정됐다.

 

<도큐멘트 (DOCUMENT)>展 은 총 3개의 테마를 가지고 진행되는데, 첫 테마는 <제8회 양평을 빛낸 원로작가들>展이다. 서예⦁서각예술가로 잘 알려진 상산(常山)  신재석(申載錫, 1930년생)과 채색화가로서 명성을 쌓아온 이화자(李和子, 1943년생) 작가가 올해의 원로작가로 초대되었으며, 전시는 군립미술관 제3전시실에서 진행된다. 이와 함께 양평의 새로운 젊은 작가 11명을 찾아 신진작가들의 창작여정과 예술적 감성을 도큐멘트로 끌어낸 <청년미술의 시선>展이 슬로프 공간과 제2전시실에서 동시에 진행된다.

 

아울러 동시에 진행되는 <원로작가 아카이브 연구자료>展은 양평에 정착하여 작가로서 기틀을 만들어온 작가들의 자료를 수집하여 자료의 훼손 없이 영구히 미술관에 보존하기 위해 진행하는 특화 프로그램이다. 양평군립미술관은 그동안 지역 원로작가 11명의 연구자료집을 발간하였으며, 올해는 1940년이후 출생자 중 5명의 원로작가 김인순(서양화), 이우설(서양화), 배동환(서양화), 홍용선(한국화), 박동인(서양화)작가를 선정하여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이 전시는 발간된 자료집과 함께 지층의 〇2 Space에서 소개된다.

 

전시와 연계하여 주말 어린이예술학교 <자연을 품은 상상예술학교>가 매주 주말(토, 일요일)진행되어 전시에 대한 이해를 도울 예정이며, 매주 수요일에는 자유학년제 경기도 지역문화 플랫폼 프로그램이 함께 계획되어 있다.

 

류민자 양평군립미술관장은 “도큐멘트 (DOCUMENT)展이 지역의 미술문화 발전과 군민들의 문화향유에 기여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태그

전체댓글 0

  • 894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군립미술관 가을프로젝트, 도큐멘트(DOCUMENT)展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