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2-22(토)

하남시, 우리글 사랑 대상(大賞) 소통부문 대상 '영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1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꾸미기]하남시, 우리글 사랑 대상(大賞) 수상... “시민소통으로 빛나는 하남“(3).jpg
▲12일 (사)우리글진흥원이 관훈클럽 신영연구기금회관에서 개최한 '2019 우리글 사랑 자치단체 상'에서 김상호 하남시장을 비롯해 수상단체장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하남시 제공>

 

- 행정에서 쉽고 정확한 글로 공공문장 바로쓰기에 모범 사례로 선정

- 전직원 대상 공공문장 바로쓰기 교육, 바로쓰기 매뉴얼 제작 전부서 배포

- 김 시장, “한글을 바르고 쉽게 쓰는 자치단체가 되도록 노력”

 


[하남=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하남시는 ‘2019 우리글 사랑 자치단체 상’ 소통부문에서 대상을 차지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12일 밝혔다.

 

12일 관훈클럽 신영연구기금회관(서울 종로구 인사동9길 7)에서 실시한 이번 시상식은 일선 행정에서 공공문장 바로쓰기 운동에 적극적참여한 지자체에 주는 상으로 (사)우리글진흥원(원장 강상헌)에서 2013년 제정해 해마다 시상식을 거행하고 있다.

 

하남시는 올 한해 바르고 쉬운 공공문장을 일선 행정에서 구현하며 각종 안내문, 홈페이지 등에 알기 쉽고 정확한 글을 선보이며 공공문장 바로쓰기에 모범을 보인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하게 됐다.

 

또한 시는 쉽고 바른 공공문장을 쓰기 위해 ▲홍보 안내문의 잘못된 표현을 바로잡고 ▲전 직원을 대상으로 공공문장 바로쓰기 교육 실시 ▲바로쓰기 메뉴얼을 제작해 전 부서에 배포하는 등 시민과의 소통과정에서 바른 한글이 사용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왔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김상호 시장은“우리가 흔히 접하는 홍보 안내문이 시민들께 의미를 제대로 전달되지 못하는 사례를 접하며, 우리글을 바르게 쓰는 중요성이 시정에 필요성을 실감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오늘의 이 상은 우리의 자랑스런 문화유산인 한글을 더욱 아끼고 바르게 사용하라는 의미로 새기겠다.”며,“한글을 바르고 쉽게 쓰는 자치단체가 되도록 더욱 노력 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날 수상에는 ▲소통부문에 하남시를 비롯하여 ▲문화부문에 서울 강남구 ▲관광부문에 경남 밀양시가 대상을 거머줬다.

 
태그

전체댓글 0

  • 1257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하남시, 우리글 사랑 대상(大賞) 소통부문 대상 '영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