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30(금)

용인시, 경기도 지자체 최초 초등학생 학습준비물 지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18.12.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 5-2 초등학생 학습준비물 지원.JPG
<사진=용인시 제공>

 

- 예산 14억원 확보…103개교 7만여명 혜택 본다-

- 학부모 부담 줄이고 준비물 미비로 인한 학습결손 방지 -


[용인=경기1뉴스] 용인시가 14억 원의 예산을 확보해 103개교 초등학생들의 학습준비물을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경기도 내 지자체로는 최초로 초등학생 학습준비물 구입비를 지원하게 된다며, 도교육청에서 학교에 일괄적으로 지원하는 학습준비물 비용과는 별도로 지원하기 때문에 초등학생을 둔 학부모들의 부담을 덜어줄 수 있게 된다고 말했다.

 

 

앞서 용인시는 지난 17일 제 229회 용인시의회 제5차 본회의에서 초등학교 학습준비물 지원과 관련한 예산 14억원을 확정했다.

 

이에 내년부터는 관내 7만여명의 초등학생들이 1인당 2만원의 학습준비물 지원을 추가로 받을 수 있게 됐다.

 

내년 2월부터 각 학교별로 학생 수에 맞춰 보조금 신청을 받은 뒤 3월에 보조금을 교부하고, 학교에서 교과과정에 필요한 학습준비물을 구매해 학생에게 지급하는 방식으로 지원한다.

 

각 학교는 학습준비물 선정위원회 심의를 통해 학교실정에 맞춰 교과 과정에 필요한 다양한 품목을 선정할 수 있다.

 

학교는 자체 편성한 학습준비물 예산으로 구입이 어렵거나 위생․사용빈도 등의 이유로 개인별 사용이 필요한 리코더, 생존수영물품, 서예용품 등 비소모성 준비물을 우선 선정하게 된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이번 지원으로 학습 준비물 구입에 따른 학부모의 심리적․경제적 부담을 덜어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보편적 교육복지를 실현하는데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21일 용인시의회에서 용인혁신교육지구 지정과 관련한 동의안이 통과됨에 따라 내년에 도교육청과 혁신교육지구 신규 지정에 관한 MOU를 체결하고 본격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기존 교육지원 사업을 포함해 체험을 통해 자녀와 소통할 수 있도록 한 ‘아이와 함께하는 인성캠프’, 지역의 다양한 자원을 교과과정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한 프로그램 공모를 통해 ‘배움이 있는 교육과정 지원’등을 지원한다.

 

혁신교육지구는 학교와 지역사회가 소통․협력해 지역교육공동체를 구성해 지역 맞춤형 교육사업을 실천하는 것이다. 경기도 교육청이 지난 2011년 시작한 사업으로 광명․구리 등 6개 시에서 시작한 후 긍정적 효과가 알려지며 전국 100여개 시군구가 이를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8922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용인시, 경기도 지자체 최초 초등학생 학습준비물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