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9(목)

반도체 장비업체 '램리서치' 용인시 입지 확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2.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램리서치코리아 면담 (1).JPG
▲27일 서인학 회장 등 램리서치 관계자들이 백군기 시장을 방문해 용인시의 적극 지원에 대한 본사 차원의 감사 인사를 전하고 있다. / <사진=용인시 제공>

 

- 용인시, 서인학 회장 등 백군기 시장 방문 본사 차원 감사 인사 전해 -

  

[용인=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세계적 반도체 장비업체인 램리서치의 용인시 입지가 확정됐다.

 

용인시는 서인학 회장과 김성호 사장 등 램리서치코리아(유) 관계자들이 백군기 시장을 방문해 기흥구 지곡동 산16-59일대 지곡일반산업단지에 입주하는 계획을 글로벌 본사 차원에서 확정했음을 알려왔다고 27일 밝혔다.

 

앞서 시는 지난해 11월20일 램리서치와 지곡일반산업단지 입주를 위해 이곳 산업용지를 수의계약으로 우선 공급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날 서 회장은 지곡산단 입주와 관련해 용인시가 전폭적으로 지원하는 것에 대한 글로벌 본사 차원의 감사 인사도 전했다.

 

이에 대해 백 시장은 “램리서치가 용인시 입주 방침을 확정해 매우 기쁘며, 테크놀로지센터를 조기에 착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램리서치는 지곡산단 내 산업용지 2만여㎡를 공급받아 반도체 장비 및 솔루션 개발을 위한 테크놀로지센터를 오는 4월경 착공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백 시장은 램리서치가 용인시에서 추진하는 반도체 도시 건설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달라고 요청했고, 램리서치는 이에 긍정적으로 검토할 뜻을 밝혔다.

 

한편, 6만8611㎡ 규모 지곡산단은 이미 진입로 공사가 끝났고, 토목공사가 진행 중이어서 필요할 경우 언제든 건축공사를 동시에 진행할 수 있는 상태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4235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반도체 장비업체 '램리서치' 용인시 입지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