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2(수)

수원시, 침체된 지역경제 '소상공인 지원책' 발표 ... 신용대출 총 410억까지 보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2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수원시 코로나19 소상공인 지원대책 언론브리핑.jpg
▲25일 오후 김경태 수원시 경제정첵국장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소상공인; 지원첵을 발표하고 있다.

  

- 25일, 김경태 경제정책국장..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소상공인' 지원책 발표 - 

- 소상공인 대출 보증 처리기간 2주이내 '단축' ... 신용대출 총 410억 까지 보증 등 -

- 3월부터 5월까지 상·하수도 요금 ... 3개월간 50% 감면 -

 

[수원=경기1뉴스] 최주연 기자= 수원시가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들에게 경기신용보증재단 대출 보증 처리기간을 단축, 긴급 경영자금을 지원을 확대하고 상·하수도 요금을 3개월간 50% 지원한다.

 

시는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소상공인 특례보증 사업’ 예산을 추경에서 16억 원을 증액, 수원시가 출연한 25억 원과 기업은행, 하나은행에서 각각 8억 원씩 매칭 출연해 총 41억 원을 출연하게 되고, 경기신용보증재단은 출연금을 기반으로 수원시 소상공인의 신용대출을 총 410억 원까지 보증한다. 

 

이와관련 소상공인특례 보증한도는 기존 2천만 원에서 3천만 원으로 한도액을 1천만 원 높이고, 이미 특례보증을 받은 소상공인도 추가로 특례를 받을 수 있다.

 

  25일 오후 2시 김경태 수원시 경제정책국장은 브리핑을 이와같이 소상공인특례보증 지원 등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소상공인' 지원책 발표 했다. 

    

김 국장은 "지난 3.18일 대통령 주재 제1회 비상경제회의에서 대통령께서 발표하신 것처럼 소상공인 지원은 ‘속도’가 관건이라"며, "코로나19 사태이전 대출보증 받기까지 10일 정도 걸렸지만, 현재는 2개월 정도 기다려야 한다"고 말하고, "자금난을 겪는 소상공인이 늘어나면서 이러한 상황은 지속되고 있다. 수원시는 실사 인원을 파견해 정차가 신속하게 진행될 수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 곧 처리 기간이 2주 이내로 단축될 것"이라고 보인다고 말했다. 

 

 또한, "시 시금고인 IBK기업은행을 통해 ‘소상공인의 대출 선택 폭을 넓힐 수 있는 초저금리 특별상품’을  안내하고, 적기에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 국장은 "추경에서 4억 원을 확보해 이번 소상공인특례보증 수수료 1%를 1회에 한해 지원한다. 이를 통해 3천만 원 특례보증을 받으면 30만 원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며, "소상공인의 안정적 경영,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경영환경개선사업 2억 원을 확보해 ‘경영환경개선 사업’을 전개를 통해 다양한 업종의 소상공인에게 맞춤형 교육과 컨설팅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또한 "수원시는 일반용과 대중탕용으로 한정해 3월부터 5월까지 사용하는 상·하수도 요금을 3개월간 50% 감면한다"고 밝히고,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들이 상수도 요금 51억여 원, 하수도 요금 43억여 원을 지원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끝으로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하여 코로나 확진환자가 다녀간 골목상권을 중심으로 ‘코로나 OUT’ 축제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를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아닌 ‘사회적 거리 함께 하기’ 캠페인을 펼쳐 골목상권 활성화에 온 힘을 쏟겠다"며, "시민여러분께서 조금만 더 인내하고, 서로를 격려하며, 이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863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수원시, 침체된 지역경제 '소상공인 지원책' 발표 ... 신용대출 총 410억까지 보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