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31(일)

이천시, 재난기본소득 등 '지역경제 부양'을 위한 추경 편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천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부양하고 시민 생활 안정에 보탬이 되고자 긴급 추경을 편성했다 (2).JPG
<사진=이천시 제공>

   

 - 재난기본소득 325억, 코로나19 방역, 소상공인 지원 등 425억 규모 -

 

[이천=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이천시는 31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부양하고 시민 생활 안정에 보탬이 되고자 긴급 추경을 편성했다고 밝혔다.

 

이번 추경에는 시민의 사회적 기본권 보장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325억원 규모의 ‘이천시 재난기본소득’을 중심으로, 코로나19 차단방역 및 피해자 지원을 위한 대응 예산 및 경제위축으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총 424억원 규모의 예산을 편성했다.

 

엄태준 시장은 “시민 전원에게 15만원씩 지급되는 재난기본소득이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의 부흥을 알리는 마중물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모든 재정능력을 총동원해 단시일 내 시민들이 경제안정 효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굳은 의지를 밝혔다.

 

한편 이천시는 코로나19 조기 극복 및 피해복구 추가 지원을 위하여 4월말 2회 추경을 추가 편성할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1101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재난기본소득 등 '지역경제 부양'을 위한 추경 편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