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1(수)

가평군, ‘지적재조사 사업지구 After Service 측량’ 제공

-이화‧경반‧마장‧개곡 등 총 8곳 858필지 52만㎡ 대해 올 1년간 무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19.01.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가평=경기1뉴스] 가평군이 지적재조사 사업의 효율적인 추진 및 주민편의 도모를 위해 앞으로 1년간 ‘지적재조사 사업지구 After Service 측량’을 무료로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대상은 지적재조사를 완료한 사업지구로 관내 이화1지구 및 경반1‧2‧3지구, 마장1‧2‧3지구, 개곡1지구 등 총 8곳 858필지 52만㎡다.

 

이 지역에 대해서는 토지소유자 및 이해관계인이 신청할 경우 올 한해 경계복원측량 및 확인‧설명 등을 무상으로 받을 수 있다.

 

또 2017년부터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상색1·2지구와 이곡1지구에 대해서는 사업완료 후, 1년간 계속해서 시행할 계획이다.

 

지적재조사 사업은 100여년전 일제 강점기에 낙후된 기술로 만든 종이 지적도를 위성측량 및 전자평판 등 최신의 측량 기술로 조사‧측량하여 디지털 지적으로 전환하는 국책사업으로서 오는 2030년까지 연차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에 시행되는 지적재조사 After Service 측량은 토지소유자 및 주민들이 경계확인에 따른 측량비용을 절감하고 담당공무원이 직접 수행함으로서 예산절감 및 측량기술 발전, 행정신뢰도 향상 등 1석4조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적재조사 사업에 대해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사업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 토지소유자 및 이해관계인에게 지적재조사 After Service 측량 알림 공문을 발송하고 전광판 등 각종 홍보매체에 전파해 나가기로 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688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가평군, ‘지적재조사 사업지구 After Service 측량’ 제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