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01(일)

김선교 의원, "국민에겐 대출 규제, 공공기관에선 대출 잔치"

- 농어촌공사·aT, 1.3%~1.6%에 최대 1억5천까지 임직원 주택대출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0.1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김선교 의원 프로필 사진.jpg
▲김선교 의원

 

[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김선교 의원(여주·양평, 국민의힘)에 따르면, 한국농어촌공사, aT는 문재인 정부들어 시행하고 있는 부동산 대출규제와는 무관하게 임직원의 주택구입을 위해 대출해주고 있으며, 적용 금리도 일반 국민으로서는 상상하기 힘든 1.3%~1.6%의 낮은 금리가 적용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김선교1.jpg

 

특히, 일반 국민들은 대출 대상 물건의 위치에 따라 LTV의 적용이 엄격히 적용돼 서울의 경우 40%를 초과해 대출받을 수 없지만, 이들 공공기관에서는 대출 대상 물건의 소재지역에 대한 제한은 없었다.

 

실제 문재인 정부들어 한국농어촌공사 임직원이 주택구입을 위해 대출받은 전체 245건 중 65건이 수도권 주택 구입을 위한 대출이었으며 이 중 서울 내 주택구입을 위한 건수는 13건에 달했다.

 

aT는 전체 81건의 대출 중 수도권 주택 매입을 위한 대출건수가 39건이며 이 중 서울에 있는 주택구입을 위한 대출건수도 15건에 이른다.

 

결과적으로 이들 공공기관에서 수도권 주택구입을 위해 임직원에게 대출해 준 건수는 총 104건에 대출금액이 약 108억 원에 육박한다.

 

김선교2.jpg

 

이들 공공기관 임직원에게 정부의 부동산 대출규제는 다른 먼 나라의 얘기가 되는 셈이다.

 

이에 김 의원은 일반 국민은 강력한 대출규제를 받고있는데, 공공기관 임직원에게는 저리의 추가대출을 실행하고 있는 것은 심각한 불공정이라며, “국민이 납득할 수 있도록 시급히 개선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422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선교 의원, "국민에겐 대출 규제, 공공기관에선 대출 잔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