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5-06(목)

곽상욱 오산시장, '오산형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 구축' 위한 간담회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2.2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산시, 에듀테크미래학교교장간담회.JPG
<사진=오산시 제공>

 

- 24일, 오산에이커교육센터 ... 6개교 교장, 선생님 참여 '사업 간담회' 가져 -

- "새로운 패러다임의 미래교육 실현 ... 6개교에 바른모델 되어 달라" -   

 

 [오산=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오산시는 지난 24일 오산메이커교육센터에서 '오산형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 사업에 참여한 6개교 교장선생님, 담당선생님들과 함께 사업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오산형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 사업은 급변하는 미래 사회에 대응하는 창의적 인재 육성을 위한 오산만의 미래교육 프로젝트로서, 학생 맞춤형 상시 원격 학습을 위한 온라인 스튜디오와 학교 내 모든 공간에 무선인터넷망 구축 등 첨단 교육기술을 활용한 학생 맞춤형 교육환경을 구축하여 변화된 교육환경 및 융합교육과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날 간담회에서는 각 학교의 추진상황과 구축된 시설을 기반으로 한 21년도 수업 운영계획을 공유하는 한편 향후 신규 추진학교를 위한 개선방안 등을 제안하면서 오산 모든 학교가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를 구축하는데 힘을 모으고자 하였다.

 

 2020년 시작된 본 사업은 ▶4차 산업시대와 포스트코로나 상황에 대응할 수 있는 원격 및 블렌디드 수업지원 환경 구성 ▶ 고교학점제 운영을 위한 이음형 공동교육과정 기반 조성에 중점을 맞춰 진행되었으며 금암초등학교, 오산원일중학교, 운천고등학교, 운암고등학교, 세교고등학교, 세마고등학교 6개교가 선도적으로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우리 아이들은 이미 소용돌이치는 미래 사회의 변화 속에 놓여있다. 미래교육을 위한 시설 구축, 교육과정 구성은 반드시 선행되어야 할 필수사항이다.”라며 앞선 길을 걷고 있는 6개교에게 뒤 따라갈 다른 학교의 바른 모델이 되어 줄 것을 당부했다.

 

 오산형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는 20년도 6개교 구축에 이어 21년도 6개교가 신규 구축될 것이며, 점차적으로 관내 42개교 모든 학교를 대상으로 조성해 나갈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296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곽상욱 오산시장, '오산형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 구축' 위한 간담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