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27(월)

용인시, 지방세 고지서에 음성변환용 바코드 도입

- 시각장애인·저시력자 위해 오는 8월분 고지서부터 적용키로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용인시청4.jpg
<사진=용인시청>

  

[용인=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용인시는 27일 지방세 고지서에 시각장애인이나 저시력자가 음성으로 세금 내용을 확인할 수 있는 바코드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지방세 징수법 시행규칙 개정에 따른 것으로 기존 고지서는 시각장애인이나 저시력자가 확인하기 어려웠다.

 

이에 시각장애인이나 저시력자도 지방세 고지 내역을 음성으로 들을 수 있게 ‘음성변환용 2차원 바코드’를 고지서 두 곳에 적용한 것이다.

 

누구나 볼 수 있는 우편물 외부 바코드는 지방세 고지서임을 알리고, 내부 바코드에는 납부자 성명·세목·납부 금액과 기한을 확인할 수 있다.

 

고지서를 시각장애인용 음성변환 장치 또는 스마트폰 앱 ‘보이스아이’에 적용하면 해당 정보를 음성으로 확인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음성 바코드 도입으로 누구나 세금 정보를 확인할 수 있게 됐다”며 “주민들이 불편함을 느낄 수 있는 부분을 개선하기 위해 꼼꼼하게 살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용인시, 지방세 고지서에 음성변환용 바코드 도입_사진(2) 바코드 적용 후 예시.jpg
▲지방세 고지서에 음성변환용 바코드 도입_사진 / 용인시 제공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용인시, 지방세 고지서에 음성변환용 바코드 도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