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5(월)

수원시, 80대 노인 생명 구한 아파트 경비원에게 '선행시민 표창'

- 13일 조청식 수원시장 권한대행, 장순덕씨 일하는 아파트단지 방문해 표창 수여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2.04.1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수원시, 쓰러진 노인 살린 경비원에게 선행시민 표창(2).jpg

▲장순덕씨(오른쪽 5번째), 조청식 시장 권한대행(왼쪽 3번째), 이귀만 권선구청장(왼쪽 1번째)과 관계자들이 함께하고 있다./ 사진=수원시 제공

  

[수원=경기1뉴스] 최주연 기자= 조청식 수원시장 권한대행이 13일 일월청구아파트 인근서 쓰러진 농인 생명을 구한 아파트 경비원 장순덕씨에게 관리사무소를 방문해  ‘선행시민 표창’을 수여했다.

 

지난 3월 26일 오후 수원 구운동 일월청구아파트 단지. 길을 걷던 80대 어르신 A씨가 갑자기 쓰러졌다. 아스팔트 바닥에 엎어진 채로 미동도 하지 않았다.

 

경비실 안에서 걸음걸이가 특이했던 A씨를 유심히 보고 있던 경비원 장순덕(68)씨는 단박에 뛰어나와 A씨의 몸을 돌려 눕힌 후 자신의 오른쪽 허벅지로 목덜미를 받쳐 기도를 확보했다. “사람 살려! 119에 빨리 신고해달라!”고 소리를 지르며 쉬지 않고 심폐소생술을 했다.

 

지나가던 주민과 배달기사, 동료 경비원도 응급 처치를 도왔다. 심폐소생술은 8분 가까이 이어졌고, A씨는 의식을 회복했다. 현장에 도착해 어르신의 건강 상태를 확인한 수원남부소방서 구급대원은 “응급처치를 잘 해주신 덕분에 골든타임을 지킬 수 있었다”고 말했다.

 

조청식 수원시장 권한대행이 13일 일월청구아파트 관리사무소를 방문해 장순덕씨에게 ‘선행시민 표창’을 수여했다.

 

장씨는 "천만다행이다. 관리사무소에서 매달 안전 교육을 하는데, 그 교육이 큰 도움이 됐다”며 “소중한 생명을 살려 기쁘다"고 말했다. 

 

이날 표창 수여식에는 이귀만 권선구청장, 강태헌 권선사랑연합회장, 조병남 일월청구아파트 관리사무소장 등이 참석했다. 권선사랑연합회는 장순덕씨에게 격려금(온누리상품권)을 전달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82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수원시, 80대 노인 생명 구한 아파트 경비원에게 '선행시민 표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