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6-29(수)

엄태준 이천시장 후보, “하이닉스 이천 본사 기능 더더욱 확대될 것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2.05.1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천, 엄태준후보 기자회견.jpg
 

- 18일, 기자회견 ... 김경희 후보의 최태원 회장과 담판 관련 SNS논평 '반박' -

- 이천,청주,용인 반도체 3각벨트, 이천은 본사기능 확대 및 연구인력 투자 -

 

[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엄태준 이천시장 후보가 18일 기자회견을 열고 “SK하이닉스의 이천 본사 기능은 더더욱 확대될 것”이라고 주장하며 김경희 후보의 최태원 회장과 담판 관련 SNS논평에 정면으로 반박했다.

 

엄후보는 SK하이닉스 본사가 이전될 우려가 있다는 김후보의 주장은 선거만 이기면 된다는 얄팍한 생각으로 열심히 활동하는 기업을 볼모로 이용하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나아가 마타도어 유포로 시민들을 불안하게 만들고 상대 진영을 교란시키려는 아주 저질적인 행위라며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이와 함께 엄후보는 지난 16일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함께 SK하이닉스를 직접 방문해서 회사측으로부터 이천의 본사기능이 더더욱 강화될 것이며 연구인력에 대한 대대적인 투자도 약속 받았다고 주장했다. 회사 방문 직전에는 엄후보 선거사무소에서 경기도내 반도체 연관 8개 지자체가 연합해서 추진하는 ‘스마트반도체특화도시’ 플랜에 공동으로 노력할 것을 다짐하는 협약식도 개최했다.

    

 

 

 

한편, 김후보는 한 SNS 공간에 <김경희의 담판>이라는 제목으로 용인에 반도제공장을 빼앗겨서 SK하이닉스가 본사를 이전할 수도 있을 것이라는 추측성 글을 게재했다. 그러면서 본인이 최태원 회장과 담판해서 본사 이전을 막겠다고 주장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340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엄태준 이천시장 후보, “하이닉스 이천 본사 기능 더더욱 확대될 것 ”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