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5(월)

이재준 수원시장 후보, “경기북부특별도 신설 ...수원 내 경기도 공공기관 현행 유지”

- 26일, 긴급 기자회견 열고 공공기관 이전 관련 의견 밝혀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2.05.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수원, 이재준 후보.jpg

▲이재준 수원시장 후보가 26일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공공기관 이전에 대한 의견을 발표하고 있다. / 이재준 후보 선거캠프 제공


[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이재준 수원시장 후보가 26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김동연 후보의 경기북부특별도 공약에 맞춰 경기북부특별도 공공기관 신설을 하고 이를 통해 수원 내 경기도 공공기관 존치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레디준 캠프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재준 수원시장 후보는 “수원시 안에 경기도 공공기관의 이전 문제로 많은 수원시민 분들과 기관 종사자분들의 걱정과 근심이 크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협의해 공공기관 이전을 막고 경기북부특별도 신설은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경기북부특별도의 신설을 통해 경기북부특별도가 관할하는 공공기관 신설을 지원하겠다”며 “이와 연계해 경기도 양주에 위치한 경기교통공사를 수원시로 유치하겠다”고 제시했다.

 

경기남북도가 신설되지 않는다면 막지 않겠냐라는 물음에 대한 답으로 “경기북부특별도 신설이 어려울 경우 수원시에 위치한 경기도 공공기관 종사자들과 함께 정치생명을 걸고 저지투쟁에 나서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이어 “경기도에서 일방적으로 수원시 내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을 강행할 경우 이에 대한 가처분소송과 헌법소원심판 등을 통해 공공기관 이전을 막아내겠다”며 “수원시 다섯분의 국회의원과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함께 반드시 이문제를 관철시켜 수원 광교 지역을 경기도 광역행정 플랫폼으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이재준 더불어민주당 수원시장 후보는 최초 수원시 제2부시장과 수원도시재단 이사장을 지낸 정책·소통·행정전문가로, 전 더불어민주당 정책위 부의장, 전 더불어민주당 수원시 갑 지역위원장, 전 문재인 정부 대통령 직속 국정기획자문위 전문위원, 전 노무현 정부 대통령 직속 지속가능발전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4805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재준 수원시장 후보, “경기북부특별도 신설 ...수원 내 경기도 공공기관 현행 유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