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28(수)

지하철 3호선 하남연장선,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사업 탄력’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2.07.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하남, 이현재 하남시장.jpg

▲이현재 하남시장

 

- 1조5401억 투입, 서울송파~하남교산~하남시청역(5호선) 12km로 연결 - 

- 이현재 시장 “신도시와 원도심 간 교통수혜 확대로 균형발전 이룰 것” -

 

[하남=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3기 신도시 하남 교산지구의 광역교통 핵심사업인 지하철 3호선 하남연장사업이 속도를 내게 됐다.

 

관계기관에 따르면 3기 신도시 하남 교산지구 공공주택사업에 따른 광역교통개선대책 핵심사업인 3호선 연장사업(송파하남선)이 18일 KDI(한국개발연구원)의 공공기관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하철 3호선 하남연장 사업은 총 1조5,401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서울 송파~하남교산~하남시청역(5호선)을 12km로 연결하는 것이다.

 

KDI의 공공기관 예비타당성조사 검토 결과, 경제성 분석(B/C) 0.6, 종합평가(AHP) 0.509로 사업 타당성을 입증받아 KDI의 타당성조사를 통과해 지하철 3호선 하남연장 사업이 탄력을 받게 됐다.

 

특히 3기신도시 철도사업인‘고양은평선’,‘강동하남남양주선’사업이 현재 기본계획 수립중에 있어, 3호선 하남연장사업 또한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발주 절차에 돌입해 3기 신도시‘선교통 후입주’실현을 위한 차질없는 사업추진이 예상된다.

 

이번 공공기관 예비타당성조사 통과로 교산신도시는 물론, 인근지역 교통혼잡 해소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현재 시장은 “3호선 하남연장사업이 18일 KDI(한국개발연구원)의 공공기관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것을 환영한다”며 “이에 따라 앞으로 신도시와 원도심과의 연계를 위한 (가칭)신덕풍역 유치 등 합리적인 노선 선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 간 차별없는 교통편의 증진을 통한 상생으로 신도시와 원도심 간 균형발전이 이루어져야 한다”며 “향후 기본계획 및 실시설계 수립 시 주민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국토교통부 등 상위 관련기관과 적극 협력해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3218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지하철 3호선 하남연장선,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사업 탄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