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1-29(화)

하남시, 전국 최초 ‘파스텔 여행’ ... 도, 적극행정 우수상 영예

- 이현재 시장 “관행 타파하고 ‘적극행정’ 문화 확산하는 시스템 도입”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2.09.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하남시, 전국 최초 ‘파스텔 여행’ 경기도 적극행정 우수상 영예(1).jpg

<사진=하남시 제공>

 

[하남=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하남시가 전국 최초로 실시한 교통약자 대상 ‘파스텔 여행’이 경기도 적극행정 우수사례로 평가받아 귀감이 되고 있다.

 

 하남시는 지난 8월 30일 열린 ‘2022년 경기도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이하 경진대회)’에서 파스텔 여행이‘우수상’을 받았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경진대회는 본선에 진출한 6개 시의 우수정책을 심사해 최종적으로 최우수 1건(화성), 우수 2건(하남, 과천), 장려 3건이 선정됐다.

 

하남시는 이번 우수상 수상으로 행태개선을 통한 규제애로 해소 분야에서 경기도 시군종합평가 최고인 ‘S등급’에 오르게 됐다.

 

하남시가 발표한 ‘파스텔 여행’은 교통약자들이 특별교통차량을 활용해 매주 일요일 휠체어를 타고 가고 싶은 여행지를 방문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시민만족형 교통복지정책사업’이다.

 

이는 그동안 병원진료와 출근 등 일상에서 반드시 필요한 사유로만 이용하던 특별교통차량의 활용 범위를 ‘적극행정’을 통해 여행 분야까지 확대한 것이다.

 

이번 경진대회에서도 새로운 업무에 대한 불안감, 휴일 근무에 대한 운전직원들의 부담감을 해소하기 위해 수차례 협의를 통해 근무자와 이용자가 만족하는 상생방안을 이끌어 낸 점이 높게 평가 받았다.

 

또 기존의 천편일률적인 여행지 선정이 아닌, 교통약자들이 스스로 원하는 여행지를 조사해 방문하는 능동적인 사업 추진 노력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현재 시장은 “급격히 변화하는 환경에서 관행을 답습하는 선례를 벗어나 공직사회 내 신속하고 유연한 적극행정 문화를 만들기 위한 시스템을 도입하겠다”며 “시민이 원하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능동적이고 선제적인 적극행정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남시는 매년 반기별로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을 선발하고 있다. 이번 대회 발표자인 정주연 교통정책팀장은 전년도 하반기 최고 우수공무원으로 선정된 바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933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하남시, 전국 최초 ‘파스텔 여행’ ... 도, 적극행정 우수상 영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