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1-29(화)

평택시, 환경부 공모사업(지역맞춤형 통합하천 사업) 1차 통과

- 환경부 공모사업 최종 선정 시, 총사업비 중 50% 국비 확보 가능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2.09.2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평택시_환경부_공모사업(지역맞춤형_통합하천_사업)_1차_통과.jpg

 

[평택=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평택시는 지난 26일 경기도 하천과에서 실시한 ‘환경부 지역맞춤형 통합하천 공모사업’과 관련한 경기도 평가위원회에서 1위로 1차 관문을 통과했다고 28일 밝혔다.

 

경기도는 3개 사업을 선정해 환경부에 제출했으며 최종 선정여부는 올 12월에 발표될 예정이다.

 

이번 ‘지역맞춤형 통합하천 공모사업’은 환경부가 국가 물관리 일원화에 따라 이수, 치수, 수질, 생태 등의 분야를 통합하여 최소 300억 원에서 최대 4,000억 원 규모로 계획, 선정 시 국비 50%를 지원해 지자체와 공동으로 추진하는 대규모 프로젝트 사업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지역맞춤형 통합 하천사업 응모 기간이 촉박했음에도 불구하고 안성천 하천 자원을 활용하여 내실있는 사업계획을 신청하였으며, 특히 평가위원회 심사 시 시장이 직접 발표자로 참여해 통합하천 사업에 대한 시의 확고한 의지를 밝힌 것이 긍정적인 결과로 이어질 수 있었다”고 말했다. 

 

시는 현재 추진 중인 노을생태문화공원을 중심으로 안성천 약 8㎞ 구간에 사업비 약 800억 원 규모의 통합하천 계획을 제출했으며, 환경부 최종 선정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해 준비할 것임을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9447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택시, 환경부 공모사업(지역맞춤형 통합하천 사업) 1차 통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