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1-29(화)

이순열 전 교수, 여주세종문화재단 이사장 취임

- 30년 활동한 문화예술계 전문가… “여주시 문화관광 활성화 위해 힘쓸 것”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2.09.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여주, 이사장 취임 보도자료(최종) (1).jpg
▲이충우 여주시장과 이순열 신임 여주세종문화재단 이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여주세종문화재단 제공

 

[여주=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영화 제작자이자 전 단국대 경영대학원 이순열(63·사진) 교수가 여주세종문화재단에 취임했다.

 

29일 재단에 따르면, 이 신임 이사장은 여주세종문화재단 이사장 공개모집에 응모해 임원추천위원회의 추천을 받아 임기 3년의 이사장에 선임됐다.

 

이 신임이사장은 30년 이상 활동한 문화예술전문가이자 영화제작자로 영화 ‘조폭 마누라’ 시리즈, ‘그대 안의 블루’, ‘홀리데이’ 등 유명 작품을 제작, 오랜시간 영화산업 발전에 이바지해왔다.

 

특히 이 신임 이사장은 영화 촬영지에 설치된 세트장을 복원, 체험 관광 시설로 개발하는 등 문화관광융합 사업에 조예가 깊다는 평이다.

 

또한 2002년부터 중부대학교 및 한국방송통신대학교 교수를 거쳐 단국대학교 경영대학원 예술경영학과 주임교수로 연구와 후학양성에 힘써왔다.

    

이 신임 이사장은 “재단이 지난 5년간 문화예술도시 여주의 기반을 다졌다면 이제 관광이 결합한 문화관광재단으로 변화할 시기”라며 “여주는 유수한 문화‧관광자원이 풍부한 도시다. 여주를 특색있는 문화관광도시로 도약시키는데 힘쓰고, 중장기 전략을 철저하게 준비해 관광특구의 가능성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0693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순열 전 교수, 여주세종문화재단 이사장 취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