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3(화)

이현재 하남시장, “기업하기 좋은 자족도시 건설에 최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3.01.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하남시장, 기업인 신년인사회서 “기업하기 좋은 자족도시 건설에 최선” 강조 (1).jpg

<사진=하남시 제공>

 

- 5일, ‘광주하남상공회의소 신년 인사회’에서 밝혀 -

- 기업의 '공공구매 우선 지원 조례' 개정 추진 중 ... 기업SOS팀 신설 -

- "기업의 해외시장 개척 ... 투자유치단 구성, 기업의 활력을 높여 나갈 것" -  

 

[하남=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이현재 시장은 지난 5일 하남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광주하남상공회의소 신년 인사회’에 참석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가 일자리도 많고 지역경제도 튼튼하다”며 “하남시도 기업하기 좋은 자족도시 건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신년 인사회에는 이현재 시장을 비롯해 최종윤 국회의원, 오후석 경기도 행정2부지사, 김풍호 광주하남상공회의소 회장과 기업인, 강성삼 하남시의회 의장 및 시의원, 사회단체장 등이 참석해 신년인사를 나누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다함께 힘을 모으기로 다짐했다. 

 

이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지난해 12월 24일 K-스타월드 조성사업 연구용역비 3억 원이 문화체육관광부 국비 예산으로 국회 본회의를 통과해 K-스타월드 조성사업의 필요성이 입증됐고, 자족도시 건설의 추진동력을 얻게 됐다”며 “특히 미군반환공여지인 캠프콜번에 최근 국방부와 체결한 MOU를 기반으로 캠프콜번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됐다”고 소개했다.

  

이 시장은 이어 하남시 발전의 가장 큰 장애물은 각종 규제라며 “규제개혁을 위해 취임 이후 국무총리와 국토부장관 및 차관, 대통령 직속 규제개혁위원장,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 중소기업인현장간담회, 경기도 등 관련 기관을 찾아가 협조를 구했고, 앞으로도 각 부처 관계자들과 직접 만나 규제개혁 세부사항을 논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끝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해 하남 관내 기업의 공공구매 우선 지원 조례 개정을 추진중이고, 기업 애로 및 규제 개선을 위해 전담 기업SOS팀을 신설하려 한다”며 “기업의 해외 시장 개척을 돕고자 KOTRA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전 국토부 차관 출신 인사 등으로 투자유치단을 구성해 기업의 활력을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4862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현재 하남시장, “기업하기 좋은 자족도시 건설에 최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