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5-28(일)

올해 경기도 벚꽃 개화 3월말 부천과 안성부터 시작 ... 작년보다 3~10일 빨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3.03.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본 -벚꽃사진2.jpg
<경기도 제공>

 

-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 경기도 주요 지역 벚나무 개화 시기 발표 -

- 3월 말 부천과 안성 시작으로 4월 초순 양평, 여주까지 개화 시작 -

- 산지에서 직접 꽃눈 관찰해 개화 날짜 발표 -


[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는 경기도에서는 3월말 부천과 안성을 시작으로 4월초 양평과 여주지역에 벚꽃(왕벚나무)이 개화할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해 경기도 지역 벚꽃이 평균 4월 11일경 개화한 것에 비해 올해는 3~10일 빨라진 것이다.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는 2월 8일부터 산지에서 직접 꽃눈의 갈색 비늘이 벗겨지는 것을 관찰하고 이런 내용을 담은 경기도 벚꽃 개화 날짜를 26일 발표했다.

 

도 산림환경연구소 발표에 따르면 경기도에서는 3월 마지막 주 안성(서운산), 부천(원미산)을 시작으로 4월 1~2일 부천(무릉도원수목원), 오산(물향기수목원), 안양(수리산), 남양주(축령산), 그리고 4월 8~9일 광주(남한산성), 김포(수안산), 양평(용문산), 여주(황학산수목원)에서 왕벚나무 개화가 예상된다.

 

이는 지난 10년간 국립수목원 및 각 지자체 산림환경연구소와 공동으로 수행해온 "기후변화 취약 산림식물종 생물계절 관측 모니터링" 연구를 통해 수집해온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것이다.

 

길용규 산림환경연구소 나무연구팀장은 “기존 봄꽃 개화 지도에 표기된 개화 시기는 온도 요소 등을 활용한 통계 데이터에 따른 분석이지만, 연구소 자료는 직접 꽃눈을 확인했다는 점에서 더 정확하다고 본다”면서 “벚꽃은 개화 3일후 만개하는데, 경기도내 수목원의 경우 4월 초순이면 활짝 핀 벚꽃을 볼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668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올해 경기도 벚꽃 개화 3월말 부천과 안성부터 시작 ... 작년보다 3~10일 빨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