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3(화)

여주시 외국인복지센터, 2024년 한국어교육 개강

- “나도 한국어 배울래요” … 열띤 수강 열기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4.03.0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여주시 외국인복지센터 한국어교육 개강).jpg

<사진=여주시 제공>

  

[여주=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여주시는 지난 2월부터 2024년 외국인주민 한국어교육을 외국인복지센터에서 개강했다고 5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는 한국어 습득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외국인들을 위해 무료로 한국어교육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강의는 매주 토․일요일 외국인복지센터 내 교육실에서 2시간 동안 진행되며 14개국 186명의 외국인이 참여해 한국어를 배우고 있다.

 

특히, 외국인 근로자들에게 인기가 많아 올해 2개 반을 증설해 12개 반을 모집했음에도 신청인원이 모집인원을 초과해 대기자가 발생하기도 했다. 대기자 52명은 다음 학기에 수강하게 되며, 다음 학기는 8월 개강할 예정이다.

 

한 교육생은 “그동안 한국어를 몰라서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없어 적응이 힘들었는데, 이곳에 와서 한국어도 배우고 여러 가지 정보를 알 수 있어서 좋다”며 만족감을 표했다. 

 

여주시 외국인복지센터는 한국어교육 외에도 외국인 주민의 적응 지원을 위한 사업으로 <상담지원>, <통역지원>, <교민회 운영 지원>, <컴퓨터 교육> 등을 운영하고 있으며, <문화다양성 이해교육> 및 <세계문화축제> 등을 통해 지역사회 정착을 돕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503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주시 외국인복지센터, 2024년 한국어교육 개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