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7(월)

이천시, 제11회 이천세계문화축제 '성료'

- "서로의 문화와 전통을 존중하고, 모두가 행복한 세상"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4.05.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세계문화축제 (8).jpg
<사진=이천시 제공>

 

[이천=경기1뉴스] 이은선 기자= 이천시(시장 김경희)와 이천시가족센터(센터장 박명호)는 지난 5월 4일 예스파크 대공연장에서 “시민과 외국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다양한 세계문화를 체험하고 공유할 수 있는 '제17회 세계인의 날 기념식과 제11회 이천 세계문화축제'를 개최했다.

 

세계인의 날은 국민과 재한 외국인이 서로의 문화와 전통을 존중하면서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 환경을 조성하기 위하여 2007년도에 지정된 법정기념일(매년5월20일)이다.

 

식전공연 오프닝은 한국,중국,캄보디아 등 다양한 나라의 가족이 함께 연주하는 ‘The Door 오케스트라’, 동요를 사랑하는 이천의 어린이들이 모인 ‘초롱초롱동요학교’중창단, 다문화아동과 청소년으로 구성된 ‘카리스마 난타’ 등 3개 팀의 공연으로 시작되었다. 

 

1부 기념식은 이천시가족센터장(박명호)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이천시장, 국회의원, 이천시의회의장의 축사, 유공자 표창, 다문화가족을 대표해 손명옥,유지수님의 세계인의 날 선언문 낭독 등의 순서로 진행되었으며, 이날 유공자 표창은 결혼이민자와 외국인의 한국사회 적응을 위한 노력 등의 공적을 인정받은 이천가족센터 이지혜씨를 비롯한 총 9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경희 이천시장은 "이번 축제를 준비하느라 애쓰신 이천시가족센터 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세계문화축제를 통해 각국의 음식, 문화 등을 한곳에서 체험하고 즐기며 서로를 포용하는 화합의 축제로 이번 행사를 통해 서로의 마음과 문화를 격차를 좁히고 다양한 가족 유형을 이해하고 존중하며 함께 긍정적인 방향으로 나아가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부스는 세계 각국의 문화 및 놀이체험 부스 뿐만 아니라, 아이들을 위한 솜사탕·비눗방울 무료배부, 레인보우타투, 휴대폰 사진인화 무료체험, 에어바운스 무료이용 등 가족들이 함께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진행하였다. 또한 한국, 일본, 중국, 미얀마, 필리핀, 베트남, 캄보디아 등 세계 여러나라의 음식을 맛보며, 세계 각국의 전통춤을 포함한 축하공연을 감상할 수 있어, 시민들의 눈도 귀도 입도 즐거운 자리가 되었다.

 

특히 2부 축하공연‘송암태권도 시범단&점프윙스줄넘기클럽’,‘베트남 전통춤’,‘청소년K-POP댄스’,‘캄보디아 전통춤’,‘일본전통 민요&춤’, ‘사물놀이(거북놀이보존회)’뿐만 아니라, 새롭게 진행한 외국인 주민 장기자랑 대회는 큰 인기를 끌었다. 외국인 주민이 트로트 등의 한국 노래를 열창하며 방글라데시 핫산씨는 천년지기를 불러 대상을 받았고, 참가자와 관객 모두가 하나가 되는 화합의 시간이 되었다고 말했다.

 

박명호 이천시가족센터장은 “세계문화축제가 보다 더 풍성하고 외국인과 이천시민들이 한 가족도 소외되지 않고 함께 어울려 하나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337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제11회 이천세계문화축제 '성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