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12(목)

이재명 지사, '아프리카 돼지열병' 거점 소독시설 현장방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6.1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방역시설 점검 모습.jpg
<사진=경기도 제공>

 

[수원=경기1뉴스] 한철전 기자= 북한까지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확산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3일 오후 박윤국 포천시장, 양기원 포천축협 조합장, 최영길 대한한돈협회 포천시 지부장과 함께 포천 영중면의 거점소독시설을 찾았다.

 

이재명 지사는 현장에서 포천시의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현황 및 대책을 보고받은 후 실제 거점소독시설의 차량 소독 과정을 직접 점검했다.

 

경기도는 현재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지를 위해 6월 1일부터 상황실을 설치해 24시간 신고체계를 유지 중이며, 방역전담관 201명을 지정해 양돈농가를 대상으로 전화예찰과 현장점검을 벌이는 등 유입방지에 집중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7746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재명 지사, '아프리카 돼지열병' 거점 소독시설 현장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